섬마을게장님 + 사카무케어(액체반창고) .

>

>

>

​어제 갑자기 게장이 먹고 싶어서 주문한 섬마을게장님. 1인혼밥게장인데 그래서 양이 많지는 않은것 같다. 가격차가 별로 많지 않았는데 1인세트를 샀나도 싶지만 너무 많아도 다 먹지 못하고 버릴 확률이 높으니까.​​하루 정도는 그냥 재워서 먹고 그 이상 남으면 냉동에 넣어서 해동해 먹어야겠다. ​* 두끼 먹고 난 후기.맛있다. 그런데 너~~~~무 짜다. ㅠㅠㅠㅠㅠㅠ 어제 받자마자 바로 두 조각 건저 밥하고 냠냠 ..난 당근 첫날이라 맛이 덜 배어 하루 재워 먹어야하나 싶었는데 그대로 뒀다가 담날 아예 못먹을 정도로 짜서 바로 건져서 냉동실에 넣어놨다.​아침에 한마리 건져서 밥이랑 먹는데 역시 너무 짜다. ㅠㅠ 제조일이 언제인거야?? 하고 찾아도 통에 날짜가 나와 있질 않다. 그냥 제조일로부터 7일이라고만. 내가 못찾은 건가?​맛만 덜들었으면 재구매 의사 있는 게장이다. 담에 한번 더 주문해 먹어보고 그때도 너무 짜면 그땐 다른 곳을 또 찾아봐야할듯. 게장 자체는 맛있었음. 살도 많고. ​

>

>

>

>

>

​​액체 반창고 사카무케어.​아침에 빨래 세탁기에서 꺼내다가 위쪽에 있는 선반에 손이 긁혀서 살갗이 벗겨짐. 그래서 드디어 사카무케어를 개시할 수 있는 건가? 싶어서 꺼내 봤다.​끌렀을 때 냄새는…그 뭐시기냐. 예전에 발톱 이상 생겼을 때 발랐던 그 톡하고 쏘는 특이한 향….​암튼 이걸 살갗에 발랐는데……..​

​​으아아아아악!!!​너무 쓰라리고 아프잖아욧!!!!​물닿아도 편리하자고 걸리적 거리지 않자고 이 고통을 참아야하는 건가요????​애들은 절대 발라줄 수 없는 약인듯. ㅠㅠㅠㅠ​에키반을 살 걸 그랬나?????? 너무 아프다…..​​계속 비글비글 너무 피곤기가 가시질 않아서. 또 자다 일어난.도저히 안되겠길래 밀크시슬을 다시 먹을까 싶어서 쿠팡으로 주문해 놓음. 왜 이렇게 먹을 영양제만 늘어나는지….으….